treentree
Photo Story

스토리텔링을 전해드리는 나무사이에 사진에세이

.

나무사이에는 시작과 동시에 작은 공간에서 일어나는 공방의 모습들을

사진을 찍어왔습니다. 

나무사이에 숲속공방과 함께 운영하는 펜션 나무사이에 자연속으로의 시간,

주변 자연의 아름다운 순간의 모습을 담아 사진에세이 형식으로

보여드리겠습니다.

11월은 사색의 계절

treentree2@gmail.com
2018-11-05
조회수 157

계절중에서 11월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도시에서 보다 시골에 들어오니 11월을 다시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나무들의 잎이 다 떨어져 스산하고 바람도 불고 다른 계절에 비해 회색빛으로

뭔가 허전하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하지만,  해가 갈수록 11월은 조용하고 마음이 차분해져서 생각이 정리!? 된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그래서 책을 읽기에도 좋은 계절입니다.


마음의 휴식을 위해 오시는 펜션 손님들에게 좋을 책을 권해주고 싶기도 합니다.

11월 새롭게 책을 구입을 해서 카페에 비치를 해 놓았습니다. 하루 또는 이틀 길지 않는 시간이기에

무겁지 않는 읽기 편한 책으로 준비했습니다.





0 0